강남사랑나눔이동푸드마켓

본문 바로가기


자료센터

공지사항

  HOME    자료센터    공지사항  

현대차, 내주 비정규직 특별협의 재개 요청[7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-08-07 08:46 조회10회 댓글0건

본문

 

<p style="TEXT-ALIGN: center"><a class="defaultDOMWindow" href="#inlineContent"><img alt="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." class="tx-daum-image" height="290" onclick="image_pop(this.width,this.height,this.src);" src="https://file1.bobaedream.co.kr/news/2013/01/18/18/50f917d07367c.jpg" style="FLOAT: none; CLEAR: none" width="500"/></a></p>
<p> </p>
<p> 현대자동차가 다음 주 초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위한 노사 특별협의를 재개하자고 노조에 요청했다.</p>
<p> </p>
<p> 현대차는 이런 내용의 공문을 노조에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.</p>
<p> </p>
<p> 현대차는 특별협의를 재개해 사내하청 사태와 현재 송전 철탑에서 농성 중인 최병승씨의 인사명령 문제를 논의하자고 제의했다.</p>
<p> </p>
<p> 현대차는 사내하청 해고자인 최씨에게 최근 정규직으로 인사명령을 냈다.</p>
<p> </p>
<p> 그러나 최씨는 사내하청의 전원 정규직화를 주장하며 인사명령을 따르지 않고 있다.</p>
<p> </p>
<p> 회사의 특별협의 재개요청에 대해 현대차 노조는 내부 사정으로 당장은 곤란하다고 밝혔다.</p>
<p> </p>
<p> 현대차 노조는 "교섭재개를 위해 내부논의를 하는 등 여러 가지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"고 설명했다.</p>
<p> </p>
<p> 최씨의 인사명령 문제도 특별협의 마무리 시점에 일괄 정리하자는 입장이다.</p>
<p> </p>
<p> 특별협의는 지난해 12월27일 현대차 울산공장 비정규직지회(사내하청 노조)가 봉쇄해 무산됐다.</p>
<p> </p>
<p> 당시 비정규직지회는 전원 정규직화가 아닌 노사 잠정합의안을 만드는 데 반대한다면서 현대차 정규직 노조사무실 안팎에서 농성했다.</p>
<p> </p><div style='position: absolute; left: -7777px; top: -7777px;' class='sound_only display-none wfsr ui-helper-hidden'><a href='http://mynote10.naverbest.com'>갤럭시노트10,노트10,갤럭시노트10비교,갤럭시노트10통신사,갤럭시노트10사은품,노트10사전예약</a><a href='http://note10.naverbest.com'>갤럭시노트10,노트10,갤럭시노트10비교,갤럭시노트10통신사,갤럭시노트10사은품,노트10사전예약</a><a href='http://carinsure.naverbest.com'>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,자동차보험료계산기,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,인터넷자동차보험비교,자동차보험견적 실시간 상담</a><a href='http://incheonparking.naverbest.com'>인천공항주차요금,인천공항주차대행,인천공항주차,인천공항</a><a href='http://incheonparking2.naverbest.com'>인천공항주차요금,인천공항주차대행,인천공항주차,인천공항</a></div>

(06090)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 426 (삼성동 16-1) 강남사랑나눔이동푸드마켓   이사장 : 이선구
전화 : 02-556-3266   /  팩스 : 02-6007-1559   /  e-mail : kangnamfd@daum.net
Copyrightⓒ 2017 강남사랑나눔이동푸드마켓. All Rights Reserved. Supported by 푸른아이티.
상단이동

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

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